bacgkround-images

본문 바로가기

의료정보

의료정보 내용 보기
제목 소아응급처치 - 아이가 열이 날 때의 응급처치


아이가 열이 날 때의 응급 처치

아이에게 열이 날 때 부모들은 흔히 당황하며 이는 가장 많은 부모들이 겪는 상황 중의 하나이다. 먼저 발열의 정의부터 말하자면 정상 체온/겨드랑이에서 측정하였을 때 대개 36℃이며 정상적으로 이보다 1-1.5℃높거나 낮을 수 있으며, 대개 새벽에는 체온이 약간 떨어지며, 오후에는 약간 상승한다. 을 벗어난 것을 가리키며, 열이 나는 원인은 매우 다양하여 이에 대한 설명을 간략하게 하는 것은 쉽지 않으나 일반적으로 가장 많은 원인은 바이러스 등에 의한 감염이다. 결국 열이 있을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원인을 찾아 치료하는 것은 기본적인 상식에 속하겠지만

이에 대한 응급 처치는 아이의 경우 갑작스런 발열로 경련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중요한 치료라 할 수 있다.

  • 발열이 있을 때 처치는 먼저 체온계로 체온을 먼저 측정하여 이를 정확히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며 체온계가 없다면 생리적으로 고열이 있으면 몸은 뜨겁고 손발은 차거워지는 경우로도 파악할 수 있으며,
  • 다음으로는 해열제를 복용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이는 약을 복용한 후 약이 효과를 나타내려면 시간이 필요하므로 38.5℃이상의 고열이 갑자기 있을 경우에는 아이의 옷을 벗기고 미지근한 물로 전신을 닦아주는데 처음에 아이가 추워하는 것은 고열 때문에 떠는 것이므로 더 따뜻하게 하는 것은 피해야하며, 배를 제외한 부분 특히 겨드랑이나 사타구니 등과 같은 살이 겹치는 부분을 닦아주되 너무 오래 닦으면 아이가 추위를 느껴 몸을 떨면 재차 열이 더 심해질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 또한 보리차같은 수분의 섭취가 열을 내리게 하는데 많은 도움을 준다는 것을 알아야 하며, 차거운 냉수나 알코올로 몸을 닦으면 절대 안된다는 것을 반드시 기억해야 한다.

전문의칼럼 다음글과 이전글
다음 글 소아응급처치 - 아이가 경련을 할 때의 응급처치
이전 글 소아응급처치 - 소아에서 이물에 의한 기도폐쇄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