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gkround-images

본문 바로가기

의료정보

의료정보 내용 보기
제목 소아응급처치 - 소아에서 이물에 의한 기도폐쇄에 대하여


◎ 소아에서 이물에 의한 기도폐쇄에 대하여

소아에서 이물/땅콩, 장난감등 에 의한 기도 폐쇄는 드물지 않게 볼 수 있는 우발적 사고로 특히 부모가 보고있지 않은 상황에 발생하여 진단이 어려운 경우도 있다. 대개 완전한 기도 폐쇄시에는 잘 놀던 아이가 갑작스런 청색증과 함께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하는 것으로 판단할 수 있다. 또한 신생아의 경우에는 위식도 역류증이나 상기도 감염, 하기도 감염시에 우유를 먹다가 사래가 들리면서 나타나는 경우도 있다. 그러나 부분적 폐쇄의 경우에는 진단이 어려운 경우도 있다.

일반적인 사람이 알기 쉬운 판단 방법 및 처치를 설명하면 다음과 같다.

대개 갑작스런 기침, 천명/숨을 쉴 때 특히 숨을 들이쉴 때 나는 소리로 그렁거리는 소리로 들린다. 이 나타나며, 아이가 숨을 쉬려고 노력하는데도 잘 쉴 수 없는 것과 같이 보이며, 시간이 지나며 의식이 소실되고 파랗게 질리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런 경우 일반인이 할 수 있는 처치는

  • 첫째, 일단 119나 주위에 연락을 취하며, 아이를 눕히고 아이의 머리는 약간 젖혀지게 하고, 턱은 목 쪽으로 약간 당기면 숨을 쉬기 편한 자세를 만들 수 있으며 이런 자세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인공 호흡을 시행한다. 만일 이 자세에서 호흡을 불어넣었을 때 가슴이 올라오는 것을 보면 인공 호흡이 잘 되고 있는지를 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잘 되지 않을 경우에는 침착하게 목이나 턱의 위치를 조금씩 변경시키며 재차 인공 호흡을 시도한다.
     
  • 둘째, 상기 방법에도 가슴의 움직임이 없으며 청색증이 사라지지 않고 인공 호흡이 잘되지 않을 때는 1세/12개월 이하의 아이는 한 손과 한쪽 허벅지를 이용하여 아이의 배, 가슴, 입 부분을 지지하면서 다른 손의 손바닥으로 등쪽의 윗부분/양쪽 날개뼈;견갑골사이 을 등 아래쪽에서 위로 쓸어 올리는 동작으로 다섯 번 올려친다. 다음으로는 다시 바로 눕혀 한 손과 한쪽 허벅지로 등, 머리를 지지하며 다른 손의 세 번째, 네 번째 손가락 두 개로 가슴의 흉골 하방을 다섯 번 누르는 동작을 시행한 후 입안에 이물이 나와 있으면 손가락으로 주의해서 제거한다. 만일 상기 다섯 번 쓸어 올리기 다섯 번 누르기 동작에도 이물이 빠져 나오지 않으면 다시 인공 호흡을 시행하고 상기 처치를 재차 시도하며 병원으로 이송한다.

만일 아이가 1세 이상이라면 의식이 없는 경우와 의식이 있는 경우 각각 다른 방법으로 처치를 시행하는데 먼저 의식이 있는 경우에는 아이의 뒤에 선 상태에서 아이의 배부분을 양손으로 감싸듯이 안고 배를 하방에서 상방으로 쓸어 올리는 행위를 반복해서 5회 시행하며, 의식이 없는 경우에는 아이를 눕힌 상태에서 양 손을 깍지를 끼듯이 끼고 한 쪽 손의 손바닥을 배에 대고 하방에서 상방으로 쓸어 올리듯이 5회 반복해서 시행하며 다음 순서는 상기한 바와 같다.

전문의칼럼 다음글과 이전글
다음 글 소아응급처치 - 아이가 열이 날 때의 응급처치
이전 글 기본인명구조술 - 흉부압박에 의한 인공순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