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gkround-images

본문 바로가기

전문의칼럼

전문의칼럼 내용 보기
제목 연성 인공척추디스크 수핵 삽입술
진료과 신경외과 교수 김우경교수
요통은 성인들이 흔히 겪는 만성 질환의 하나다. 무리한 운동이나 잘못된 자세에서 비롯된 허리 통증은 쉽게 낫지 않고 오랫동안 환자를 괴롭히기 일쑤다. 최근들어 노화로 인한 요통으로 고통을 호소하는 중·노년층이 늘고 있다. 요통 환자 중 상당수를 차지하는 것이 디스크 질환.
 
디스크 질환은 크게 요추간판 탈출증과 퇴행성 디스크로 나뉘어 진다. 요추간판 탈출증은 허리에 심한 충격을 받아 디스크가 돌출해 발생하는 병으로 일반적인 디스크 수술로 치유효과가 높은 편이다. 반면 퇴행성 디스크는 나이가 들면서 디스크 수분이 빠져나가 납작해진 디스크가 주변 신경조직을 압박하는 현상이다. 그러나 환자의 대부분이 노년층으로 당뇨·고혈압·심장병 등 성인병을 동시에 앓고 있는 경우가 많아 전신마취가 필요한 일반적인 디스크 수술은 어렵다.
 
그래서 최근 유행하는 것이 부분마취가 가능한 척추유합술과 인공디스크 치환술. 그러나 이 시술법은 인체고유의 분절/뼈나 관절의 꺽임과 구부러짐 등 자연스러운 움직임 동작이 제한을 받는다는 게 단점이다.
 
최근 이를 보완해 퇴행성 디스크 환자들의 디스크의 원래 상태와 기능을 복원할 수 있는 연성 인공 척추디스크 수핵 삽입술이 국내에 도입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이 시술법을 도입한 가천의대 길병원 김우경 신경외과 교수로부터 연성 인공 척추디스크 수핵 삽입술에 대해 알아본다.

#연성 인공 척추디스크 수핵 삽입술이란
디스크는 두 가지 구조로 이뤄져 있다. 외부층은 고무층 같은 섬유테로, 내부층은 말랑말랑한 젤리타입의 수핵으로 구성돼 있다.

퇴행성 디스크는 나이가 들면 주름살이 늘어나는 것 같이 뼈와 디스크에 노화현상이 일어나면서 생기는 질환이다. 노화가 진행됨에 따라 뼈에서 칼슘이 빠져나가고 디스크 수분이 빠져나가 납작하게 찌그러지게 되는데, 이때 뼈에서는 골극 이라고 하는 가시 같은 뼈가 덧자라 퇴행화 되어 얇아진 디스크와 함께 신경을 여기저기 자극, 주위에 염증을 일으키고 통증을 유발한다.

퇴행성 디스크가 극심한 경우에는 디스크 수분이 다 빠져나가 납작해지고 검게 변성되거나 골극이 자라 뼈끼리 달라붙기도 한다.

이 처럼 퇴행성 디스크 환자에게 그동안 가장 많이 시술된 것이 척추유합술. 망가진 디스크를 제거하고 위 아래 척추뼈를 티타늄나사를 이용해 고정시키는 시술법이다. 그러나 이 시술법은 여러마디가 부드럽게 조화를 이루면서 움직여야 하는 척추의 분절운동을 제한하고 나사로 고정된 위 아래의 디스크가 스트레스를 받아 빨리 망가질 수 있다는 문제점을 안고 있다.

그래서 이를 보완하기 위해 최근 유행처럼 불고 있는 것이 인공디스크 치환술. 망가진 디스크 전체를 인공디스크로 바꾸지만 척추유합술처럼 고정시키는 것이 아니고 움직일 수 있게 하는 것. 하지만 이 경우도 퇴행성 디스크환자 중 앞쪽 디스크/한 개의 디스크는 앞·뒤가 구분돼 있음 만 교환해 줘야 하는 환자는 대상에서 제외되고 나이가 60~65세 이상일 경우 적당치 않다는 단점이 있다.

이러한 척추유합술과 인공디스크 치환술의 문제점을 보완한 것이 연성 인공 척추디스크 수핵 삽입술이다.

미국의 신경외과 전문의 Charles D. ray박사에 의해 개발된 연성 인공 척추디스크 수핵 삽입술은 디스크 전체를 바꾸는 것이 아니라 섬유테는 그대로 놔두고 줄어든 디스크 수핵을 PDN/인공디스크수핵·Prosthetic Disc Nucleus 으로 치환하는 시술법이다.

이 시술법은 다리 통증을 수반하는 환자나 통증이 없는 만성퇴행성 디스크 환자, 요통에 대한 보존적 요법에도 효과가 없는 환자들에게 주로 적용된다. 그 이유는 단순한 디스크 제거술은 다리 통증/좌골 신경통 은 경감시켜 주는 반면 요통에는 그다지 효과가 없기 때문이다.

특히 이 시술법은 수액이 빠져나가 낮아진 디스크의 높이를 원래대로 복원시켜 유지함은 물론 디스크가 원래 가지고 있던 자연스럽게 움직이는 기능을 되살려 주는 장점을 갖고 있다.

이에 비해 부분인공 디스크 대체물인 PDN Device는 디스크의 전체부분을 다 제거하지 않고 일부는 자연 그대로 살리고 문제가 되는 디스크 수핵/Nucleus 만을 제거하고 그 공간에 인공디스크 수핵을 채워넣음으로써 최소한의 상처를 통해 시술할 수 있다는 점 외에 디스크 기능을 복원할 수 있고 최소한의 상처를 통해 시술이 가능하다는 장점을 갖추고 있다.

#시술법

시술법은 간단하다. 먼저 환자의 피부를 2.5~3㎝정도 작게 절개한 뒤 디스크의 섬유테에 구멍을 내고 디스크를 제거하는 장치/론저 를 이용해 병변의 원인이 되는 퇴행된 디스크 수핵을 충분히 제거한다. 그 다음 디스크 수핵 부분의 공간에 알맞은 PDN을 선택한 뒤 PDN을 밀어넣어 디스크 수핵 공간의 중앙에 바르게 안착시킨다.

PDN은 고분자 물질의 구성인 하이드로 젤과 그것을 감싸고 있는 폴리에틸렌 재킷으로 구성되어 있다. 환자의 디스크 안에 수핵 대신 이식되었을 때 4~5시간 후부터 수분을 흡수해 팽창하게 되며 24시간이 지나면 이식 전 돌처럼 딱딱했던 PDN이 말랑말랑한 젤리상태가 돼 디스크 수핵같은 성질을 띠게 된다. 특히 하이드로 젤을 둘러싸고 있는 폴리에틸렌 재킷은 이식 후 중력 및 척추의 움직임에서 받게 되는 힘에도 형태가 변하지 않도록 유지시켜 줘 환자의 디스크 높이를 적정하게 지속시켜 준다.

또 PDN은 ●인접 조직과 결합이 용이하게 거친 표면 ●미세한 기공이 많고 비유착성의 매끄러운 표면 등의 기능을 가진 표면으로 구성돼 있어 삽입후 기존 섬유테와 친화력이 높아 잘 붙어있는 특징을 지녔다.

PDN은 환자의 디스크 내부 구조에 따라 끝이 점점 좁아지는 앞쪽에 넣는 것과 직사각형으로 뒤에 넣는 것 등 두개를 이식하는 Two unit system과 규모가 큰 한 개를 이식하는 Single unit system이 있는데 체형과 디스크의 공간크기 등에 따라 선택적으로 사용된다.

그러나 수술절차나 경과 등을 지켜볼 때 Single unit system이 좀 더 유리하다는 게 학계의 공통된 의견이다. 또 전세계적으로 1천명이 넘는 시술이 이뤄졌는데 성공률이 90% 이상인 것으로 보고됐고 환자의 면역체계와도 잘 융합돼 앞으로 각광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문의칼럼 다음글과 이전글
다음 글 만성 B형 간염
이전 글 여름철 성형수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