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gkround-images

본문 바로가기

전문의칼럼

전문의칼럼 내용 보기
제목 헬리코박터 파일로리와 위장질환
진료과 소화기내과 교수 김유경교수
자세한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세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는 최근 건강 관련 책자는 물론이고 병원 복도의 건강 홍보 포스터나 심지어 TV 광고에서도 자주 등장하는 세균의 이름이다. 사람들이 이 세균에 주목하는 이유는 많은 질병과의 관계가 밝혀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도 특히 한국인에게 빈번이 발생되는 위염, 위궤양, 십이지장 궤양, 위암 등의 질환과 깊은 관계가 있다.

헬리코박터 파일로리는 1982년 호주에서 와렌과 마샬에 의해 인체의 위점막에서 발견되었다. 그 후 연구가 계속되면서 이 세균은 사람에게 여러 질환을 일으키며 특히 위장 질환의 중요한 원인임이 확인되었다. 헬리코박터 파일로리는 위산과다, 스트레스, 흡연,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 복용 등과 함께 위궤양 및 십이지장 궤양의 주요 원인이며 이 균에 대한 치료없이 궤양만 치료할 경우 대부분의 환자에서 궤양이 재발할 수 있으므로 궤양 치료시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이 확인되면 반드시 궤양 치료와 함께 헬리코박터 파일로리에 대한 제균 치료도 병행해야 한다. 또 헬리코박터 파일로리는 1994년 세계보건기구에서 위암의 중요한 발암인자로 규정이 되었으며 위에서 발생하는 림프종과도 연관이 깊다.

그런데 이렇게 많은 병의 원인이 되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는 전세계 인구의 약 절반이상의 감염률을 보이고 우리나라 국민의 경우에도 약 70%가 이 균에 감염되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그러나 모든 감염자에서 궤양이나 위염, 위암 등이 발생되는 것은 아니며 감염자중 약 20% 미만에서만 질병이 발생하고, 위암은 약 1% 정도에서만 발생한다. 다시 말하자면 헬리코박터 파일로리에 감염되었어도 약 80%이상의 사람들은 평생 건강하게 살기 때문에 감염자 모두를 치료할 필요는 없다. 또한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치료에는 두 가지 이상의 항생제가 필요한데 무분별한 치료는 항생제 남용과 항생제에 내성이 생기는 등의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

속쓰림이나 소화불량 등과 같이 위장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 검사만 할 것이 아니라 반드시 위 내시경 검사를 하여 위장 질환에 대한 정확한 진단을 받고 치료하는 것이 원칙이다. 위에 궤양이 있는 경우에는 조직 검사를 시행하여 궤양이 양성인지 악성인지 확인해야 한다. 그리고 위장관에 질환이 있는 경우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검사중 가장 정확도가 높고 검사 방법이 쉬운 요소 호기 검사나 아니면 위내시경 중 시행하는 조직 검사로 헬리코박터 파일로리를 확인 후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제균요법이 꼭 필요한 경우에만 적절한 위장관 질환 치료와 함께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균에 대한 제균 치료를 병행해야 질병의 완치와 함께 재발을 막을 수 있다.
전문의칼럼 다음글과 이전글
다음 글 뇌와 살빼는 약
이전 글 건강한 노년은 철저한 준비부터